가상화폐 불법다단계 업체대표.... 인터폴 적색수배 요청
상태바
가상화폐 불법다단계 업체대표.... 인터폴 적색수배 요청
  • 박진호 기자
  • 승인 2019.11.19 18:23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가상화폐 이용 고수익 미끼로 단기간 60억 원 투자금 불법편취… 5명 형사입건 투자금 들고 해외도주 주범 1명 경찰청 공조로 민사경 최초 인터폴 적색수배 요청 완료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