중국동포 6월 1일부터 48시간 이내 현지진단서...... 가짜는 가능해도 원본은 촉박하다
상태바
중국동포 6월 1일부터 48시간 이내 현지진단서...... 가짜는 가능해도 원본은 촉박하다
  • 박진호 본사 편집국
  • 승인 2020.05.25 19:47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5월 31일 이전 출국 6월 1일 재입국자 진단서가 필요하다?..... 중국 현지에서 한국어 또는 영문으로 진단서를 발급받기가 어렵다는 목소리로. 법무부의 48시간 기준에 맞추려면 가짜 등 위조서류를 만들어야 가능하다는 동포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