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형유통점 의류잡화 입점업체 71.9%가 중간관리점, 본사와의 불공정에도 법의 보호 못 받아
상태바
대형유통점 의류잡화 입점업체 71.9%가 중간관리점, 본사와의 불공정에도 법의 보호 못 받아
  • 김유경 기자
  • 승인 2020.11.18 06:2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○ 경기도, 7월 31일~10월 1일까지 ‘대형쇼핑몰 입점업체 거래 심층조사’ 실시
- 입점사업자와 브랜드 본사 계약 형태, 브랜드 본사와의 계약조건, 입점사업자 심층 면접 등 실시
○ 중간관리점 형태 계약 71.9%로 대부분 차지. 법적보호 받을 수 없어
- 계약 시 예상 매출액 공개된 경우 21.7%. 불공정 계약 가능성 높아
- 애로사항으로 휴식권 보장 안되고, 영업시간 길어 인건비 부담 크다 지적
○ 도, 관련 제도 개선. 중소상인 위한 불공정예방 교육자료 배포 등 추진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